추천상품

오나홀 사용 시 따뜻한 체온이
느껴집니다.

성인용품 개발 브랜드 G PROJECT와
NO.1 윤활제 브랜드 나카지마 화학의 페페의
콜라보로 제작된 윤활제 입니다.
고품질 페페젤을 따뜻하게 즐겨볼 수 있습니다.

Spec >
용량
130ml
guide
guide
watch_out_m.jpg

배송비•출고마감정보

신속, 정확, 안전한 배송을 위해 고객만족도가 높은 우체국을 이용하고 있습니다.
배송비 : 2,500원
당일출고 마감시간 : 평일 오후 4시 입금확인건까지, 토요일은 출고되지 않습니다. (하지만 금요일 4시 이전에 입금하신 물품은 토요일에 받으실 수 있습니다.)

5만원 이상 구매시 배송비가 무료입니다.

비밀•안전 배송

<포장방식>
박스에 포장하기 전에 완충포장과 더불어 불투명 비닐포장으로 내용물을 알 수 없습니다.

<운송장 표기사항>
다른 쇼핑몰과 달리 송장에 물품명과 물품종류는 표기되지 않아 안전합니다.

100% 직수입 정품

프리바디의 모든 제품은 일본 3대 성인용품 쇼핑몰 중 하나인 E-NLS에서 납품받은 100% 일본 직수입 정품으로 모두 정식 통관절차를 거친 제품입니다.

문의안내

제품의 관한 배송, 교환, 환불 및 다양한 문의사항은 1:1채팅, 쪽지, 070-4226-0872로 연락주시면 친절하게 상담해 드리겠습니다.

교환 및 반품/환불 안내

1. 물품의 하자가 있거나 오배송의 경우
1:1채팅, 쪽지, 070-4226-0872로 교환 및 반품/환불 신청을 하시고 물품을 착불로 발송해주시면 신속히 처리해 드리겠습니다. (교환,반품 신청을 하지 않으시고 임의로 발송하신 제품은 반송처리 될 수 있습니다.)

2. 단순변심의 경우
<반품조건>
상품의 비닐을 개봉한 경우 재판매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미개봉상품에 한해서 구매시점부터 1주일 이내에 교환 및 반품/환불이 가능합니다. 단, 반품 택배비 3,000원을 부담하셔야 하고 만약 무료배송서비스를 받은 상품인 경우는 왕복 택배비 6,000원을 지불하셔야 합니다.
<반품절차>
1:1채팅, 쪽지, 070-4226-0872로 교환 및 반품/환불 신청을 하시고 물품을 배송해 주시면 신속히 처리 해드리겠습니다.(교환,반품 신청을 하지 않으시고 임의로 발송하신 제품은 반송처리 될 수 있습니다.)

주문 취소/환불 안내

입금전에는 주문서 하단 주문취소버튼을 눌러 주문을 취소할 수 있습니다. 다만, 이미 입금이 된 상태에서는 1:1 채팅, 쪽지, 070-4226-0872로 계좌번호를 알려주시면 3일 이내 요청계좌로 입금해 드립니다.
이미 제품이 발송된 경우는 '교환 및 반품/환불 안내'를 참조하세요

G PROJECT x PEPEE 핫젤 고객 평점 및 사용 후기

G PROJECT x PEPEE 핫젤 고객평점

총 3명, 평균 3.7

총 3개의 사용후기가 있습니다.

최악인 제품은 최악이라고 쓰는 고객님의 거침없는 솔직한 후기가 다른 고객님의 올바른 상품선택에 큰 도움이 됩니다.

    • (4명 중 3명은 이 사용후기가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.)

      2016-06-12
      구매완료
      확실히 차가운 감촉이 드는 기존 로션들과 다르게
      손에 바르고 만지작 거리면 온기가 살짝 들긴 합니다만
      그것뿐
      워머 쓰는 것보다 안따뜻합니다.
      다행이라고 해야되나
      용량이 적어서 빨리 쓰고 다른 걸 사거나
      버릴 수 있다는 건 장점이네요.
      | 이 후기가 도움이 되었습니까?
    •  
        2016-11-01
        구매완료
        예전부터 아마존에서 보고 구매해야지 하던 제품인데 드디어 샀네요 ㅎㅎ
        페페젤과 콜라보로 만들었지만 페페젤처럼 엄청 고점도는 아니라서 다행이네요
        적당한 점도에 흔들면 오나홀안에서 점점 온열감이 느껴집니다.
        뭔가 마찰을 하면 할수록 따땃해지는 것 같네요.암튼굿
        | 이 후기가 도움이 되었습니까?
          2016-08-30
          구매완료
          워머랑 같이 사용하니 효과 좋네요.
          | 이 후기가 도움이 되었습니까?
        더보기